반응형

갤럭시 투고서비스를 통해 미리 갤럭시S21 시리즈를 사용해보고 있는 유저들을 중심으로 발열문제가 제기되는 가운데, 삼성의 대처가 또다시 도마에 오르고 있습니다.

 

"“갤럭시S21 발열이요? ” 곤혹스런 삼성 ‘체험서비스 제한’ [IT선빵!]"- 헤럴드경제 (heraldcorp.com)

 

“갤럭시S21 발열이요? ” 곤혹스런 삼성 ‘체험서비스 제한’ [IT선빵!]

“제품 리뷰, 벤치마크 테스트, 타사 비교 콘텐츠 제작에 사용시 체험 제한될 수 있다”(투 고 약관 수정) 삼성전자가 오는 29일 출시 예정인 갤럭시 S21 시리즈를 ‘갤럭시 투 고(To Go)’ 서비스로

biz.heraldcorp.com

가전제품에서 성능이 올라가는 것과 비례해서 발열은 정말 어쩔수 없는 문제라고 봅니다.

하지만 그 발열을 어떻게 해결하느냐가 더 중요하다고 보는데 정말 이번 갤럭시S21 시리즈는 이런 발열제어에 신경쓰지 않은 것으로 보이네요.

 

거기에 지금 갤럭시 투고 서비스로 체험중인 유저들에게 삼성이 새로운 공지를 올렸습니다.

워낙 숫자놀음과도 같아서 썩 달갑지는 않지만 그래도 객관적인 지표로 이용되는 벤치마크를 갤럭시 투고 서비스로 이용중인 사람들에게 이를 사용하지 말라는 것입니다. 서비스로 제공되는 제품은 실제 제품과 다를수 있으니 이를 함부로 사용하면 불이익이 있을수도 있다는 말로 교묘하게 겁을 주는것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벤치마크라는게 워낙 고사양이고 지속적인 사용량을 필요로 하기 때문에 발열이 생길수밖에 없는데 이 과정에서 발열문제가 지적되었다고 이를 금지한다는 발상은 정말 삼성답다는 말 밖에는 나오지 않습니다.

또한 서비스로 제공되는 단말기는 초기에 좋은 인상과 리뷰를 위해서 아무래도 좀더 품질검사를 거쳐 나온 제품들일텐데 이런 제품에서 발열문제가 지적된다는 것은 아쉬운 부분이네요.

 

하지만 여기서 삼성이 더욱 졸렬해보이는 부분은 이런 문제가 지적되자 슬그머니 이런 문구를 삭제했다는 것입니다.

https://www.samsung.com/sec/event/newgalaxy/galaxystudio/togo/

 

Samsung 대한민국

 

www.samsung.com

위쪽에 있던 이미지에는 분명 벤치마크를 돌리지말고 타사제품과 비교하지 말라는 내용을 굉장히 강조되는 폰트로 적어놓았으면서 갑자기 삭제해버린 것입니다.

 

분명 갤럭시 투고서비스를 통해서 좀더 이슈가 되고 좋은 내용이 공유되기를 바라며 이런 행사를 진행했을텐데 이런 말도 안되는 대응은 정말 아쉽습니다.

분명 전작에 비해 좋아진 내용도 있고, 전작보다 나빠진 부분도 있기 마련일텐데 자신들의 입맛에 맞지 않는다고 어떤 특정행위를 막아버리는 이런 모습은 국내 굴지의 대기업이라고 하기에는 뭔가 부족해보이는 모습입니다.

반응형
반응형

www.youtube.com/watch?v=E3hahGgwK78

www.youtube.com/watch?v=z8GtMg5Wsac

이번에 출시된 갤럭시S21 시리즈에서 발열문제가 제기되었습니다.

고사양 게임을 하면 지속적인 발열이 생기고, 결국 이 열을 제어하지 못하고 쓰로틀링이 걸리면서 성능에 제한이 생긴다는 것입니다.

 

특히 가전주부님의 유투브 영상을 보면 전작의 보급형인 S20FE보다도 발열이 심한 것을 알수 있습니다.

거기에 아이폰12 프로맥스는 케이스를 끼우고 실험했음에도 불구하고 발열테스트에서 S21이 이기지 못하는 모습이네요.

현재까지 나온 정보로만 판단해도 전작인 스냅드래곤 865를 사용한 기기보다 성능이 앞서지 못하는 모습이라 신제품이라는게 무색해질 정도입니다.

발열이 생기면 배터리 소모가 커지고, 기기가 뜨거워지며 성능하락이 생길수밖에 없기 때문에 최신 기기에서 이런 발열문제는 꽤 심각한 문제일 수밖에 없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kRRWDS4oeAo

그런데 이번 발열문제는 스냅드래곤 888에도 예외가 아니더군요.

특히 고사양 게임을 돌리지 않아도 벤치마크를 돌리는 와중에도 오버히트로 뻗어버릴 정도라고 합니다.

 

이미 스냅드래곤 888의 발열문제는 해외에서 먼저 제기된만큼 불만의 목소리가 높다고 합니다.

특히 게임에서 프레임을 유지하지 못하면서 불안정한 상태가 이어져 상당히 지속적인 사용이 힘들 정도하고 하니 정말 어떤 정도인지 알것 같네요.

 

스냅드래곤은 예전 810 시절 제어하지 못하는 발열문제 때문에 화룡이라는 좋지 못한 별명까지 생길 정도였는데 이번에도 그런 오명을 벗지 못할듯 합니다.

그리고 스냅드래곤 888이 먼저 발표되면서 이번에는 엑시노스가 좀더 좋을거라는 희망을 가져봤지만 둘다 이런 모습을 동시에 보여주니 올해의 안드로이드 신제품에 대한 희망이 사라집니다.

 

그런데 이번 스냅드래곤 888과 엑시노스 2100은 전부 삼성에서 제조한 칩셋들입니다.

원래 작년 스냅드래곤 865를 생산했던 대만의 TSMC는 애플의 수주를 받아 5나노 공정에서 A14칩셋을 거의 독점생산하는 상황이라 삼성쪽으로 제조하는듯 합니다. 하지만 이미 예전 아이폰6S에서 삼성과 TSMC의 칩셋이 공정차이에도 불구하고 발열과 배터리 소모에서 삼성칩셋이 밀린 경험이 있기 때문에 이번에도 삼성의 제조공정에 대한 의문이 들긴 하네요.

반응형
  1. ㄴrㄹr 2021.01.19 18:41 신고

    발열 이슈때문에 하드웨어적 AS는 어렵고... 소프트웨어로 성능저하 업그레이드 생기지 않을까 조심스레 예상해 봅니다..ㅠㅠ

    • 정말 발열을 잡기 위해 일정부분 성능하락을 감수하고서라도 그런 패치를 할 가능성이 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차라리 발열을 잡는게 성능저하보다는 좀더 나아보이는 측면도 있긴 하네요.

반응형

https://twitter.com/evleaks/status/1349350653848662021/photo/2

 

Evan Blass on Twitter

“https://t.co/uFouvpsoXb”

twitter.com

처음 애플이 아이폰 패키지에서 충전기와 이어폰을 제거했을때 삼성이 굉장히 조롱하던 기억이 납니다.

애플은 환경보호를 이유로 충전기와 이어폰을 제공하지 않는대신 기기의 가격상승을 최소화했다는 언론플레이로 여러 제조사의 뭇매를 맞기도 했습니다.

 

물론 누구보다도 애플을 사랑하며 따라하는 삼성도 이런 디스에 빠지지 않고 등장합니다.

애플은 제공하지 않는 충전기지만 자신들은 고속충전기를 제공한다며 비꼬더군요.

이때는 삼성도 뒷일은 생각도 하지 않고 열심히 까기만 바빴습니다.

 

하지만 이런 와중에서도 물론 삼성이 애플을 따라 패키지에서 충전기와 이어폰을 제거할거라는 추측이 가능했습니다.

애플의 일체형 배터리도 조롱하는 광고를 냈지만 바로 갤럭시S6에서 일체형을 채택했고, 또한 마이크로 SD까지도 빼버리는 만행을 저질렀습니다.

후속작에서 외장메모리는 돌아왔지만 그 이후로 일체형 배터리는 절대 포기하지 않더군요. 배터리 교체비용이 달달했던 모양입니다.

 

그리고 이제 몇시간 후에 공개될 갤럭시S21 시리즈에서 환경보호를 위해 충전기와 이어폰을 제공하지 않는다는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정말 얼마나 환경을 사랑하길래 그런 비난과 조롱을 감수하면서 그런 결정을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그렇게 절감한 원가로 가격도 조금 내렸다지만 이미 전작보다 램도 줄어들고 외장메모리도 지원하지 않는다는 사실도 드러나며 욕을 더 많이 먹고 있는 와중입니다.

 

이왕 이렇게 되었으니 애플에서도 삼성을 조롱하는 광고나 트윗을 올려줬으면 합니다. 애플쪽에서 이제 물어뜯어도 삼성이 딱히 대응할만한 말이 없긴 하겠네요.

반응형
반응형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08&aid=0004522655

 

애플 '아이폰12' 돌풍…두 달만에 삼성 5G폰 판매량 앞질러

[머니투데이 박효주 기자] 지난해 세계 5G(5세대 이동통신) 스마트폰 시장에서 후발 주자였던 애플이 단기간 만에 삼성전자 연간 5G폰 출하량을 앞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

news.naver.com

애플보다 먼저 5G폰을 내놓으면서 시장을 선점했던 삼성이지만 애플이 새롭게 아이폰12 시리즈를 내놓으면서 판매량이 완전히 역전된 상황입니다. 특히 출시 두달만에 삼성의 연간 5G폰 출하량을 앞지를 정도로 엄청난 판매량을 보여주고 있네요.

 

확실히 안드로이드를 많이 쓰던 제 주변 지인들도 이번에 많이 아이폰12 시리즈로 옮겨가는걸 보면 정말 이번 아이폰12가 잘나오긴 했나봅니다. 정말 아이폰을 안쓸것 같은 사람들도 많이 옮겨가더군요.

또 이번에 삼성폰들이 많이 비싸진것도 아이폰 선택에 영향을 주는듯 합니다. 이왕 비싼거 살바에야 아이폰이 낫다는 심리도 있다고 봅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5&oid=014&aid=0004557868

 

삼성 스마트폰 글로벌 점유율 10년만에 20%대 깨졌다

[파이낸셜뉴스] 세계 스마트폰 시장에서 1위를 지키고 있는 삼성의 입지가 다소 불안해 질 전망이다. 10년 넘게 지켜온 20%대 점유율이 무너지면서다. 4일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

news.naver.com

그 덕분인지 삼성의 글로벌 점유율도 20퍼센트가 깨졌다고 합니다.

그래도 안드로이드 진영에서 상당히 영향력이 있던 삼성인데 이제는 그런것조차 서서히 깨지는 모양입니다.

 

최근 출시되는 중국폰들의 품질이 워낙 좋아지면서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으로 화웨이가 큰 타격을 입긴 했지만 그쪽에서 빠진 점유율을 삼성이 흡수하지 못하고 고스란히 애플이나 다른 제조사로 빠진게 크다고 봅니다.

지금 삼성 모바일부문 사장이 취임하면서 점유율은 떨어지고 수익은 유지해야 하니까 가격 인상과 원가 절감을 동시에 시도하며 경영지표는 많이 나아졌다니 당분간 삼성의 이런 기조는 변하지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https://youtu.be/cGTjx0JV_0Y

 

그래서 이번에 열리는 삼성의 언팩행사가 좀더 주목됩니다.

과연 오는 15일 자정에 공개되는 갤럭시S21이 어떤 모습으로 공개될지 궁금해지네요.

예전에 공개되는 제품들은 워낙 풀리는 내용들이 많지 않아 이런 언팩행사에 많은 관심이 가긴 했지만 이번에는 워낙 비공식적으로도 유출되는 내용들이 많아서 조금 헛김빠지는게 없지않아 있다고 봅니다.

과연 이번에 공개되는 신제품이 과연 삼성을 위로 끌어올릴수 있을 것인지, 아니면 그냥 지금의 자리를 유지하며 별 인상적인 활약없이 가격이 인하될 것인지 아직은 모르겠지만 그래도 지금보다는 나아질거라는 생각을 해봅니다.

반응형
반응형

https://winfuture.de/news,118356.html

 

Samsung Galaxy S20 FE: Das sind die Preise der neuen Fan-Edition

Samsung bringt mit dem Galaxy S20 FE in der nächsten Woche ein neues High-End-Smartphone, das angeblich die Wünsche der 'Ga­laxy-Fans' er­füllen soll. Wie wir jetzt wissen, wird die Galaxy S20 Fan Edition sich preis­lich bestens in die bestehende Pro

winfuture.de

이달말에 발표를 앞두고 있는 갤럭시S20 FE의 스팩이 공개되었습니다.

아직 완전한 정보는 아니고 루머수준이지만 그래도 이정도면 얼추 맞는 내용이라고 봅니다.

 

우선 화면은 6.5인치 FHD급 해상도지만 120Hz를 지원하는 아몰레드 패널입니다. 정식 라인업이 아니고 번외격인 제품인데 120Hz의 화면주사율은 의외네요. 

 

하지만 깨알같이 액정소재는 고릴라 글래스3라고 합니다. 2013년 갤럭시S4에 탑재하던 구형제품인데 이번에 재고소진을 위해서인지 전격탑재되는듯 합니다. 그당시 삼성폰들은 정말 액정이 약해서 떨어뜨리면 깨진다고 봤는데 과연 달라진 액정 내구성일지는 모르겠네요.

 

4G모델에서는 엑시노스 990이 탑재되며, 5G모델은 스냅드래곤 865가 들어간다고 합니다.

역시 최신 칩셋은 그래픽성능이 강화된 스냅드래곤 865 플러스가 있지만 이런곳에서 기존 재고를 활용하는 모양입니다.

 

램은 6기가, 내장메모리는 128기가 고정입니다.

삼성도 애플처럼 램장사를 시도하다가 그 전략이 잘 먹히지 않는건지 그냥 통일시켜 버렸네요.

그리고 지금 안드로이드로 사용하기에 6기가램이 부족하지는 않지만 그렇다고해서 넉넉하지만은 않은 용량이라 신제품치고는 되게 애매한 램용량입니다. 8기가램을 넣었으면 좋았겠지만 그렇다면 노트20과 같은 램용량이니 그건 잘 피했다고 봅니다.

 

카메라는 12MP F/1.8 1/1.76인치 OIS + 12MP F/2.2 123도 초광각 + 8MP F/2.0 OIS 망원 트리플 카메라라고 합니다.

하지만 과연 정말 광학식 손떨림보정인 OIS를 넣어줬을지 의문이 들긴합니다. 그동안 중급기모델에서는 열심히 빼왔던 OIS를 이번 S20 FE에서는제대로 넣었을지 궁금해지네요.

 

배터리는 4500mAh의 용량입니다. 아무래도 5G를 지원하는 폰들은 기본적으로 배터리용량이 큰 편이니 이정도면 크게 모자라지 않는 정도라고 봅니다.

거기에 15W 충전을 지원하고 무선충전까지 지원한다는군요. 역시 아이폰SE가 그 가격대에서 무선충전을 지원하지 않았으면 삼섬도 당연히 빼버렸을 기능이겠지만 다행히 지원하는 모습입니다.

 

국내에는 당연하게도 5G모델만 출시되며, 먼저 공개된 유럽모델은 5G모델이 799유로라고 하니 국내에는 90만원대로 출시될 가능성이 큽니다. 

 

https://youtu.be/qzQKeeqm-cE

갤럭시S20 FE의 핸즈온 영상도 공개되었습니다.

영상으로 보기에는 플래그쉽 모델과 디자인적으로도 구별되는 점이 별로 보이지 않는 정도입니다.

 

그래도 생각보다는 상당히 괜찮게 보이는 갤럭시S20 FE입니다.

이번 삼성의 판매량이 정말 저조했는지 애플의 전략을 벤치마킹한 부품을 재활용하는 방법으로 출시하는 모양입니다.

과연 어떻게 나올지는 이달말에 있을 삼성 언팩행사에서 완전히 드러나겠지만 이정도 공개된 정보로도 상당히 괜찮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네요. 

출고가만 80만원 후반대로 나온다면 자급제로도 한번 구입해볼만한 제풍이라고 봅니다.

반응형
반응형

https://kbench.com/?q=node/211289

 

7760mAh 배터리 탑재 '갤럭시 탭S7' 중국서 3C 인증 획득.. 7월 출시 가능성 | 케이벤치

 삼성전자 플래그십 태블릿 '갤럭시 탭S7'이 중국에서 3C 인증을 획득했다. 인증 문서에서는 7760mAh 정격 용량을 가진 EB-BT875ABY 배터리 모델 번호가 확인된다. 갤럭시 탭S6(7040mAh)보다 용량이 약 700m

kbench.com

중국에서 갤럭시탭 S7이 인증을 받는 과정에서 새로운 정보가 나왔습니다.

이번에는 전작들과 다르게 일반 모델과 플러스 모델로 나뉘어서 출시하는 모양입니다.

 

일반 모델은 7760mAh의 배터리를 탑재했습니다. 아무래도 전작보다는 조금 늘어나긴 했지만 11인치의 화면을 생각해보면 아이패드급의 배터리를 기대하기는 어려워 보입니다. 

제가 직접 사용했던 S5e도 배터리가 정말 오래간다는 느낌은 아니었는데 이번 신제품은 어떤 수준의 배터리를 보여줄지 궁금해지네요.

또한 플러스 모델은 9800mAh 용량의 배터리입니다. 화면크기는 12.4인치의 대화면이지만 이정도라면 어느정도 버텨줄만한 용량이라고 봅니다.

 

아직 화면크기와 배터리 용량만 공개된 상황이긴 한데 이번에도 신작 갤럭시탭에 기대되는건 가격입니다.

전작인 S6가 스냅드래곤 855를 탑재하고 거의 80만원 정도로 출시되었기 때문에 아이패드보다 가성비가 떨어지는건 사실이었습니다. 아무리 최신 칩셋에 기본으로 S펜을 제공하는 제품이지만 워낙 아이패드가 중저가시장을 꽉 잡고 있기 때문에 가격으로 승부하기보다는 안드로이드에서 가장 좋은 스펙으로 내놓았는데도 아이패드에 성능으로 밀리더군요.

가격과 성능 사이에서 삼성도 태블릿에 대해 고민하고 있을텐데 과연 이번에는 어떤 선택을 할지 기대됩니다.

 

반응형

'IT 전자제품'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이패드 8세대 소식  (4) 2020.06.14
빅쏘 아이패드 7세대 강화유리  (4) 2020.06.13
갤럭시탭 S7 중국에서 인증  (0) 2020.06.12
아이패드 7세대 셀룰러 구입  (2) 2020.06.11
블루투스 해킹 주의  (4) 2020.06.10
갤럭시노트20 추가정보  (4) 2020.06.09
반응형

https://www.sammobile.com/news/galaxy-note-20-series-could-have-16gb-ram-standard/amp/?__cf_chl_jschl_tk__=7286ee8854a4a12e88c5d27e34a4d20ddc40d40f-1589510500-0-AYaYg5haYP5zcAKtxAtPzbgbtWRUIMDYzH7X3enXJ6Of-IVIK1piVHddq8QttHbD7qH7qBpbUtktRwp5yHtya0r5B

 

Samsung Galaxy Note 20 series could have 16GB of RAM as standard - SamMobile

One of the ways in which Samsung might want to differentiate the upcoming Galaxy Note 20 from the existing Galaxy S20 series could be through fitting the S Pen flagship with more RAM. According to a bit of information shared in a recent Q&A session by DSCC

www.sammobile.com

갤럭시노트20의 소식입니다.

이번에 출시되는 노트20은 전 모델이 기본 16기가램을 탑재하고 나온다고 합니다.

제 노트북의 램이 8기가고 데스크탑도 16기가인데 스마트폰의 기본 램용량이 16기가라면 웬만한 데스크탑 수준으로 램이 올라가는 모양이네요.

 

그런데 여기서 궁금한 점이 생깁니다.

안드로이드 폰들은 최신형이라면 대부분 램을 넉넉하게 넣어주는데 과연 이 램들을 전부 쓰는건지 궁금해집니다.

아이폰은 정말 짜디짠 램용량이라 카메라만 켜도 가용램이 확 떨어져버리는 모습이던데 상대적으로 넉넉한 안드로이드 폰은 어떻게 써도 가용램이 떨어져버리는 일은 없긴 합니다.

하지만 기업에서도 넉넉하게 넣어주는걸 보면 분명 어디엔가 램이 쓰이고 있다는 것인데 어떻게 돌아가는지를 모르겠습니다. 

분명 안드로이드 운영체제가 자주 사용하는 앱들은 가용램에 집어넣은 상태에서 쓰긴 하는데 특정 앱들은 바로 종료되거나 하루나 이틀 후에도 아직 살아있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합니다.

 

대체 어떻게 될지는 모르겠지만 노트20에서 16기가램을 탑재하고 출시된다면 정말 널널하긴 하겠네요.

적어도 사용하면서 램이 부족할일은 없을듯 합니다.

반응형
  1. 라소리Rassori 2020.05.16 18:15 신고

    빨리 사용해보고 싶네요~ 기능 더 이상 업글 될것도 없을것 같은데 계속 되는게 신기해요^^

    • 이번 노트신제품도 아마 성능향상보다는 카메라에 집중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s20시리즈 카메라에 대한 혹평이 있었으니 조금 더 다듬어서 잘 만들어줄거라고 봅니다.

반응형

https://www.samsung.com/id/tablets/galaxy-tab-s6-lite-p615/SM-P615NZBEXID/

 

Galaxy Tab S6 Lite | Samsung Indonesia

Change the way you note with Galaxy Tab S6 Lite, equipped with S Pen, a large 10.4 inch display, powerful battery life and expandable microSD.

www.samsung.com

삼성이 인도네시아 삼성사이트에서 갤럭시탭S6 라이트를 공개했습니다.

지금까지 소문으로만 나오던 내용들이 거의 다 사실로 드러났네요.

 

알려진대로 10.4인치 2000x1200 해상도를 가지는 LCD 패널입니다.

엑시노스 9611에 4기가램, 64/ 128기가의 내장메모리를 넣었네요.

다만 램 6기가 모델은 없이 그냥 4기가모델만 나옵니다.

7040mAh 배터리로 배터리 용량의 변화는 없으며 이전보다 개선된 S펜이 들어간다고 합니다. 펜의 두께가 얇은 편이라 혹시모를 내장펜에 대한 기대도 가졌지만 그건 아니고 북커버에 붙는 형식이네요. 

스피커는 듀얼스피커인데 아래쪽에 한개만 보이는걸로 봐서 위아래로 탑재된 모습입니다. 다행히도 아래쪽에 몰린 흔한 보급형의 모습은 아닙니다. 그리고 한동안 빠졌던 이어폰잭도 다시 탑재되었습니다.

 

하지만 다운그레이드된 부분도 있긴 합니다.

우선 Dex와 키보드를 연결하는 포고핀이 삭제되었습니다.

아무래도 라이트 모델인만큼 AP부터 시작해서 덱스와 포고핀까지 단가상승의 원인이 되는것들은 삭제한 모습입니다.

그리고 S5e와 S6는 해상도도 2560x1600 였는데 2000x1200으로 낮아졌습니다. 

또한 두께는 7mm에 무게는 467그램이네요. 아무래도 펜을 지원하는 패널덕분에 그런지 전작들보다 무게가 늘어났습니다. 동일한 배터리용량이지만 아무래도 LCD패널이라서 더 그런가봅니다.

 

이제 정식으로 삼성에서 갤럭시탭S6 라이트를 공개한만큼 국내출시도 시간문제로 보입니다.

아무래도 30만원대는 힘들겠고 40만원 중반대로 나온다면 가격 경쟁력이 있다고 봅니다.

다만 엑시노스 9611의 성능이 S펜을 얼마나 원활하게 뒷받침해줄 것인지 불확실한 점이 걸리긴 합니다.

작년에 출시된 S펜을 지원하는 8인치 갤럭시탭은 AP성능이 좋지않아 버벅이는 모습을 보여줬지만 그래도 S시리즈 태블릿인만큼 괜찮은 성능을 일단 기대해봅니다.

 

 

반응형

+ Recent posts